연예 >전체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북한서 '숨멎' 눈맞춤..극비 로맨스 시작 [Oh!쎈 컷]
등록 : 2019.12.12

[OSEN=박소영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속 현빈과 손예진이 서로를 대면하며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오는 토요일(14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14일(토) 밤 9시 방송될 ‘사랑의 불시착’ 1회에서는 북한에 떨어진 윤세리와 최전방에서 수색 중이던 리정혁이 서로를 맞닥뜨리는 상황이 펼쳐진다. 극적인 표정과 함께 두 사람이 어떠한 반응을 보일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머리가 헝클어진 채 흙투성이가 된 윤세리와 당황스럽다는 듯 그녀를 바라보고 있는 리정혁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윤세리는 북한에 왔음을 자각한 후, 이에 도망치려는 장면이 포착됐다. 가까운 거리 안에 있지만 멀어질 수 밖에 없는 두 사람의 모습은 보기만 해도 긴장감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도망치려는 윤세리와 이를 제지하려는 듯한 리정혁의 모습에서는 복잡한 심경은 물론, 두 사람에게 닥칠 상황을 더욱 궁금케 하고 있다.

이처럼 뜻하지 않았던 불시착으로 인해 두 사람의 묘한 인연이 시작될 것이 예고되며 앞으로 전개될 예측불허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장르를 불문하고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와 함께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 오만석, 김영민, 김정난, 김선영, 장소연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폭발적인 시너지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예측불허 절대 극비 로맨스의 시작을 알리는 현빈, 손예진의 첫 대면은 오는 토요일(14일) 밤 9시 첫 방영을 앞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tvN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