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전참시' 이영자→홍진경, 영자팸 총출동..신입 매니저 위한 특급 이벤트 예고
등록 : 2019.12.07

[OSEN=지민경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부터 홍진경까지. 영자팸이 일손 어벤져스로 뭉친다.

12월 7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박창훈, 김선영 / 이하 ‘전참시’) 81회에서 이영자는 신입 매니저 이석민을 위해 이벤트를 준비한다. 이영자와 매니저 송성호는 물론, 홍진경 등 영자팸이 총출동해 특별한 이벤트를 꾸밀 예정이다.

앞서 이영자와 신입 매니저는 웃음 유발 케미를 발산하며 시청자의 관심을 모았다. 특히 신입 매니저의 출중한 노래 실력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며 방송에 특별한 재미를 더했다. 이런 가운데 81회 방송에 신입 매니저가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더욱 상승한다.

이날 영자팸과 매니저들은 새벽 4시부터 한자리에 모여 이영자의 신입 매니저의 고향 경상북도 청송으로 가을 소풍을 떠났다. 이들의 가을 소풍은 특별한 이벤트를 위한 여정이었다고 한다. 바로 신입 매니저의 고향으로 일손을 돕기 위해 출동한 것. 신입 매니저를 위해 이른 시간부터 이영자와 지인들이 총출동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고 한다.

이어 이영자는 이번만큼은 매니저들도 편하게 이동할 수 있게 각각 연예인과 매니저로 나눠 이동하자는 아이디어를 냈다. 이에 영자팸과 매니저들은 누가 운전할지 가위바위보로 정하기 시작했다고. 이 과정에서 공평하면서도 공평하지 않은 듯한 가위바위보의 향연이 현장을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과연 매니저들의 연예인 없는 차 안 모습은 어떨지, 연예인들은 매니저 없이 무사히 목적지에 도착할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한편 영자팸과 매니저들의 특별한 가을 소풍은 오늘(7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81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mk3244@osen.co.kr

[사진] MBC ‘전지적 참견 시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